전남대학교 Energy+AI 핵심인재양성 교육연구단, 인공지능 활용 해커톤 경진대회 성료

전남대학교 Energy+AI 핵심인재양성 교육연구단, 인공지능 활용 해커톤 경진대회 성료

광주--(뉴스와이어) 2022년 12월 02일 -- 전남대학교 인공지능 활용 해커톤 경진대회가 11월 24일부터 26일까지 사흘간 켄싱턴리조트 지리산 하동에서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전남대학교 Energy+AI 핵심인재양성 교육연구단과 전남대학교 공학교육혁신센터가 공동 주관 및 주최하는 이번 대회는 광주·전남권 대학생들에게 인공지능(AI)을 활용한 창의적 문제 해결의 장을 제공해 AI 활용 역량을 강화하고자 마련됐다.

2개 대회(△인공지능 프로그래밍 해커톤 △데이터 활용 해커톤)가 치러진 경진대회에는 전남대학교·조선대학교·목포대학교·동신대학교에서 총 36명(인공지능 20명, 데이터 16명)의 학생이 참여해 2박 3일간 치열한 아이디어 대결을 벌였다.

인공지능 프로그래밍 해커톤 경진대회는 3D 프린팅 기술로 미세 먼지 측정 기계를 제작하고, 아두이노(Arduino) 코딩을 통해 미세 먼지 측정값을 출력하는 게 문제로 제시됐다. 참가자들은 퓨전 360 모델링 기초/응용 교육, 큐라(Cura) 및 3D 프린터 장비 교육 등을 해커톤 이틀 전 이수한 뒤 두 명씩 짝을 이뤄 작품에 제작에 나섰다.

데이터 활용 해커톤 경진대회는 스포츠 선수들의 건강 상태, 운동량 등의 데이터를 바탕으로 특정 주제에 대한 아이디어를 도출하는 게 과제로 주어졌다. 마찬가지로 해커톤 이틀 전 사전 교육을 받은 뒤 아이디어 및 AI 모델을 구성했다. 데이터 활용 해커톤 경진대회는 팀이 아닌 개인 단위로 진행됐다.

작품 시연 및 발표, 심사, 시상은 11월 26일 오전 9시부터 양 대회가 함께 진행됐다. 인공지능 프로그래밍 해커톤 경진대회에서는 최우수상 2팀, 우수상 3팀이 전남대학교 Energy+AI 핵심인재양성 교육연구단장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최우수상 팀에는 50만원, 우수상 팀에는 25만원이 각각 부상으로 주어졌다.

인공지능 프로그래밍 해커톤 경진대회에 참가한 전남대 기계공학부 장희천 학생은 “합숙하며 경쟁하는 대회를 처음 나가는데, 같은 학교 선후배뿐 아니라 다른 학교 학생들까지 함께해 코로나로 끊어졌던 교류를 할 수 있게 만든 대회였다고 생각한다”며 “정말 소중하고 값진 경험이 됐다”고 말했다.

조선대 컴퓨터공학과 김성민 학생은 “나 자신을 한 단계 더 성장 시킬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됐다”며 “앞으로도 이런 대회가 꾸준히 개최됐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드러냈다.

데이터 활용 해커톤 경진대회는 대상 1명(50만원), 최우수상 3명(각 25만원), 우수상 3명(각 10만원)이 수상했으며, 대상에는 전남대학교 공학교육혁신센터장상, 최우수상·우수상에는 전남대학교 Energy+AI 핵심인재양성 교육연구단장상이 수여됐다.

데이터 활용 해커톤 경진대회에 참가한 전남대 생물공학과 김예원 학생은 “처음 해보는 분야라서 낯설고 힘들었지만, 여러 방법으로 분석해보고 아이디어도 고안하면서 배운 점이 많아 뿌듯한 프로그램이었다”고 말했다.

강현욱 전남대학교 Energy+AI 핵심인재양성 교육연구단장(전남대 기계공학부 교수)은 “인공지능은 4차 산업 혁명 시대의 핵심 기술이고, 데이터는 4차 산업 혁명의 기반이 되는 밀알 같은 존재”라며 “앞으로도 학생들의 AI 및 데이터 역량 강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남대학교 Energy+AI 핵심인재양성 교육연구단 개요

전남대학교 Energy+AI 핵심인재양성 교육연구단은 인공지능(AI) 기반 차세대 에너지(Energy) 융합 교육을 통한 국가 전략산업 선도 및 글로벌 창의 인재 양성을 교육 목표로 한다. 이를 위해 Energy-, AI-, Industry- 기반 교과목(E, A, I class) 분야로 교과목을 세분화해 △실무 인력 양성 AI 기반 에너지 특성화 트랙 및 기초, 심화 과정 개발 △융합 실무형 산학 프로젝트 개발 및 운영 △글로벌 미래 기술 네트워크 구축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사업을 통해 확보한 교육 연구역량을 기반으로 전남대학교 Energy+AI 맞춤형 융합인재 양성 및 자기주도형 공유학습 모델을 창출하며, AI와 에너지 교육 과정 구축을 통한 대학 혁신 생태계 조성, 지역 기반 Energy+AI 중심 사회 구현및 지역 경제 활성화 이바지하는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연구단은 세계적으로 주목받는 글로벌 미래 에너지 기술 네트워크를 구축, 꾸준한 해외 교류 및 공동 연구를 통해 세계적 경쟁력을 보유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